로그인         회원가입      
HOME > 암지식백과 > 암지식백과 > 기타

마음과 정신을 돌보기 조회수 : 906
관리자 2017-05-29 오전 10:25:14


갱신 : 2017-01-02


 


Caring for Your Mind and Spirit


마음과 정신 돌보기


 


Finding Meaning After Cancer



Many caregivers find that cancer causes them to look at life in new ways. They may reflect on spirituality, the purpose of life, and what they value most. It is common to view the cancer experience both negatively and positively at the same time. After treatment, you and your loved one may struggle to understand why cancer has entered your lives. You may wonder why you have had to endure such a trial in your life.



The way cancer affects one's faith or religion is different for everyone. Some people turn away from their religion, while others turn toward it. It's common to question one's faith after cancer. But for others, seeking answers and searching for personal meaning helps them cope.



Many caregivers have found that their faith, religion, or sense of spirituality is a source of strength as they face life after cancer treatment. Many say that they have been able to find meaning in their lives and make sense of their cancer experience through their faith. Faith or religion can also be a way for caregivers and their loved ones to connect to others in their community who may share similar experiences or outlooks, or who can provide support. Studies have also shown that for some, religion can be an important part of both coping with and recovering from cancer.



Here are ways you may find comfort and meaning through your faith or spirituality:



Reading materials that are uplifting to help you feel connected to a higher power


Praying or meditating to help you feel less fearful or anxious


Talking about your concerns or fears with a leader of your faith community


Going to religious or spiritual gatherings to meet new people


Talking to others at your place of worship who have had similar experiences


Finding spiritual or faith-based resources for people dealing with chronic illnesses like cancer


Making Time for Yourself



If you've been putting your own needs aside, this may be a good time to think about how you can best care for yourself. Having some down time to recharge your mind and spirit can help you cope. You may want to think about:



Getting back to activities that you enjoy


Finding ways others can help you


Finding new ways to connect with friends


Let Others Help You



You may feel tempted to tell people that you and your loved one are doing fine and don't need help. It may be that you don't want to trouble people any longer. Chances are that both of you are tired and are still getting used to life after treatment. It may help to tell others that you're still adjusting and let them know ways they can help. Try to keep a support system made up of people such as:



Family and friends


Members of your faith or spiritual community


Neighbors


Coworkers


Members of civic groups and associations


Think about what type of support would be helpful. Do you need help from someone to do tasks? Or do you just need someone to be there to listen while you talk? The clearer you can be about your needs, the easier it is for people to help you.



Small Things I Can Do for Me


Each day, try to take some time to do something for you, no matter how small it is. Some ideas include:



Napping


Exercising or doing yoga


Keeping up with a hobby


Taking a drive


Seeing a movie


Working in the yard


Going shopping


Catching up on phone calls, letters, or e-mail


You may find that it's hard to relax, even when you have time for it. Some caregivers find it helpful to do exercises such as deep breathing or meditation.






Stay Open to New Sources of Support



Family, friends, neighbors, and coworkers who stayed away during treatment may now be willing or able to provide you with support. You may find it helpful to talk with someone who didn't go through the cancer experience with you. This could be a family member, friend, faith or spiritual leader, counselor, or support group member.



It's important to find ways to cope with your thoughts and feelings. Would talking with others help? If so, it's important for you to connect with other people, especially if you want to say things that you can't say to your loved one. Try to find someone you can really open up to about your feelings or fears.



However, be aware that others may not be there to help. They may feel awkward about helping or assume that you're getting back to "normal" and don't need help any more. Or they may have personal reasons, such as lack of time or things going on in their own lives.



Join a Support Group



"What I need at least once or twice a week is to talk to someone or a group of people who are in the same shoes as I am." - Vince


Support groups can meet in person, by phone, or over the Internet. They can help you gain new insight into what's happening, give you ideas about how to cope, and help you know that you're not alone.



In a support group, people may talk about their feelings and what they have gone through. They may trade advice with each other and help others who are dealing with the same kinds of issues. Some people like to go and just listen.



If you feel like you would enjoy outside support such as this, but can't get to a group in your area, try a support group on the Internet. Some caregivers say Web sites with support groups have helped them a lot. (See the Resources section to find out how to contact these groups.)



Find Respite Help



You may have used or looked into respite ("res-pit") care already. Even though your loved one has completed cancer treatment, there may still be many caregiving tasks. Respite helpers spend time with your loved one so you can rest, see friends, run errands, or do whatever you'd like to do. They can be paid or volunteer. Respite services can also help with the physical demands of caregiving, like lifting your loved one into a bed or a chair. If this service would be useful for you to start or keep, you may want to:



Talk with the patient about having someone come into your home to help out from time to time. If you already have respite care helpers, talk about keeping them for a while.


Ask the respite helpers what types of tasks they can do, now that treatment has ended.


Get referrals from friends or health care professionals. Your local agency on aging should also have suggestions.


Respite help can come from many sources:



Family, friends, or neighbors


Coworkers


Members of your faith community


Government agencies


Nonprofit groups


Whatever you do, remember that it isn't a failure on your part as a caregiver if you need help.



Talk to a Counselor



You may be feeling overwhelmed and feel like talking to someone outside your inner circle of support. Some caregivers find it helpful to talk to a counselor, psychologist or other mental health professional. Others also find it helpful to turn to a leader in their faith or spiritual community. All may be able to help you talk about things that you don't feel that you can talk about with your loved one or others around you. You also might find ways of expressing your feelings and learn ways of coping that you hadn't thought of before.



Give Back to Others in Need



After treatment ends, many caregivers feel the need to give back to others who are facing cancer. They turn their energy to helping people in their community, joining support groups, or volunteering with cancer organizations. For many, making a difference in the lives of others also helps them to help themselves. For more information on ways that you can make a difference in the lives of people with cancer, see the inside cover to find out how to request NCI's brochure, Facing Forward: Making A Difference in Cancer.




Write in a Journal



Many caregivers find that writing in a journal helps them decrease negative thoughts and feelings. Expressing things on paper may help you process what you're going through. You can write about any topic, such as your most stressful experiences or something that is bothering you. You can also write about the things that lift you up and bring you joy, such as a kind neighbor, a stress-free day, or time spent with others.



Look for the Positive



Caregivers say that looking for the good things in life helps them feel better. They also try to focus on the things they can control, rather than the things they can't. Each day, try to think about something that you found rewarding about caregiving. Or take a moment to feel good about anything positive about the day - a nice sunset, a hug, a good meal, or something funny you heard or read.



Let Yourself Laugh



It's okay to laugh. In fact, it's healthy. Laughter releases tension and makes you feel better. You can read humor columns, watch comedy shows, talk with amusing friends, or remember funny things that have happened to you. Keeping your sense of humor in trying situations is a good coping skill.



Worrying About Your Risk of Cancer


"Before my mom was diagnosed with breast cancer, I didn't think much about my own health. But now I'm worried because my grandmother had breast cancer, too. It's not only me, but also my 10-year-old daughter I'm worried about. Shouldn't we both get checked?" - Jeanne



A blood relative's cancer diagnosis may make you more concerned about whether you will get cancer, too. Most cancer is not passed down through families. Only about 5 to 10 percent of the most common cancers - breast, colon, and prostate cancer - are inherited. This is an important topic to discuss with your doctor.



Your doctor will want to know what types of cancer have been in your family and which family members had it. The more relatives you have had with certain types of cancer, the higher your risk. Talk to your doctor about prevention and screening.



If you have a strong family history of cancer, you may want to talk to your doctor about whether genetic testing is right for you. Some people like to know this, so they can get tests or cancer screenings more often.


 


 









1) 암 이후의 의미 찾기





많은 보호자들은 암이 그들로 하여금 인생을 새로운 방식으로 바라보게 함을 알게 된다.



그들은 정신성(영성)이나 삶의 목적 그리고 가장 가치 있는 것에 대해 성찰하게 한다.



통상적으로 암의 경험을 동시에 부정적으로 그리고 긍정적으로도 본다.



치료가 끝난 후에는 당신과 당신이 사랑하는 사람은 왜 암이 자신들의 인생에 들어왔는지를 이해하려고 노력하게 된다. 당신은 왜 자신의 삶에서 그런 시련을 겪어야 했는지를 의심할 수 있다.






암이 한 사람의 믿음이나 종교에 영향을 미치는 방법은 사람마다 다르다.



어떤 사람은 종교로부터 돌아서고, 반면에 어떤 사람은 종교에 다가간다. 통상적으로 암 이후에는 사람들이 자신의 믿음(신앙)에 대해 의문을 던진다. 그러나 다른 사람들에게는 해답을 찾고 개인적 의미를 찾는 것이 그들이 암에 대항하는데 도움을 준다.






많은 보호자들은 그들의 신앙이나 종교 혹은 영감이 암 치료 후 삶을 대할 때 힘의 원천이 됨을 알게 되었다. 많은 사람들은 자신들이 믿음을 통하여 인생의 의미를 알게 되었고, 자신들의 암 경험을 이해하게 되었다고 말한다.



믿음과 종교가 보호자들과 그들이 사랑하는 사람이 지역사회의 다른 사람들과 연계할 수 있는 다리가 되어주며, 이 사람들이 자신들과 경험과 전망을 공유하고 지원을 해준다.




여러 연구에 의하면, 어떤 사람들에게는 종교가 암에 대항하고 또 암을 극복하는데 중요한 부분이 될 수 있음을 알 수 있다.


 






당신이 신앙과 영성을 통하여 위안과 의미를 찾을 수 있는 방법들을 여기에 소개한다.





. 정신을 고양하는 읽을거리는 당신을 보다 높은 힘에 연계하는데 도움을 준다.





. 기도하고 명상하면 보다 덜 두렵고 덜 걱정하게 될 수 있다.





. 당신의 신앙공동체의 지도자들과 자신의 관심사와 두려움에 대해 대화하기





. 새로운 사람들을 만나기 위해 종교적 혹은 영적 모임에 가기





. 사람들이 암과 같은 만성질환에 대처할 정신적/영적 혹은 신앙에 기초를 둔 자료 찾기


 







2) 자신을 위한 시간 갖기





만일 당신 자신의 욕구들을 제쳐놓고 있었다면, 지금이야말로 어떻게 하면 자기 자신을 가장 잘 돌볼 수 있을까를 생각할 좋은 시간이 될 수 있다.



마음과 정신을 재충전할 한가한 시간을 갖는 것은 당신이 대처하는데 도움이 될 수 있다.


 





당신은 아래사항들을 생각해보길 바란다.





. 당신이 즐기는 활동에 복귀하기





. 다른 사람들이 당신을 도울 수 있는 방법 찾기





. 친구들과 연결될 새로운 방법 찾기


 






※ 다른 사람들이 당신을 돕게 하라.





당신과 당신이 사랑하는 사람은 잘하고 있으며 도움은 필요 없다고 사람들에게 말하고 싶은 유혹을 느낄 것이다. 그것은 아마도 당신은 사람들을 더 이상 귀찮게 하고 싶지 않다는 뜻일 것이다.



기회는 이때이다. 당신 두 사람은 지쳤고 당신들은 아직 치료 후의 삶에 익숙해지는 중이기 때문이다.



당신은 아직 적응 중에 있으며 그들이 당신을 도울 방법을 알려줄 것이라고 다른 사람들에 말하는 것이 도움이 된다.





아래와 같은 사람들로 구성된 지원시스템을 유지하도록 노력하라.





- 가족과 친구들





- 당신의 신앙 및 영적 공동체의 회원들





- 이웃들





- 동료들





- 시민단체와 협회 회원들


 






어떤 종류의 지원이 도움이 될까를 생각해보라.



당신은 어떤 일을 하기 위해 어떤 사람의 도움이 필요한가? 아니면 당신이 이야기하는 동안 그냥 들어줄 사람이 필요한가?



당신의 필요가 명확하면 명확할수록 사람들이 당신을 돕기가 쉽다.


 





나를 위해 내가 할 수 있는 조그만 일들





매일 그것이 아무리 사소한 일이라도 당신을 위해서 무언가를 할 시간을 가지도록 노력하라.



그런 일에는 아래와 같은 것이 있다.





. 낮잠 자기





. 운동이나 요가하기





. 보류했던 취미생활 재개





. 드라이브 하기





. 영화 감상하기





. 정원 손질하기





. 장보기





. 밀어두었던 전화걸기, 편지쓰기 혹은 이메일하기





쉴 시간이 있어도 휴식을 취하기가 어려움을 알게 됐을 것이다.



어떤 보호자들은 심호흡이나 명상 같은 운동을 하면 도움이 됨을 알게 된다.


 










※ 새로운 지지(지원)원에 대해 열려 있어라.





치료기간 동안 떨어져 있었던 가족이나 친구, 이웃 및 동료들이 이제 당신을 지원하고 싶어 하거나 지원할 수 있게 되었다.



당신과 함께 암 경험을 하지 않았던 사람들과 대화 하는 것이 당신에게 도움이 됨을 알 것이다.



이 사람들은 가족구성원일수도, 친구, 신앙 혹은 영적지도자, 상담사 혹은 지원단체 회원 일 수 있다.






당신의 생각과 감정에 대처하는 방법을 찾는 것이 중요하다.



타인들과 대화하는 것이 도움이 될까? 만일 그렇다면 당신이 다른 사람들과 친해지는 것(관계를 가지는 것)이 중요하다. 특히 당신이 사랑하는 사람에게 할 수 없었던 것들을 말하고 싶어한다면... 당신의 감정이나 두려움에 대해 털어놓을 수 있는 사람을 찾으려 노력하라.





그러나 도움의 손이 이제 당신 주위에 없음을 알아야 한다.



그들은 돕는다는 것에 대해 어색하게 느낄 수도 있고 혹은 당신이 이제 “정상”으로 돌아가서 더 이상 도움이 필요 없다고 느낄 수 있다. 혹은 그 사람들이 시간이 없거나 자신들의 일 같은 개인적 이유가 있을 수 있다.


 






※ 지원 단체에 가입하라.


 





“내가 일주일에 최소한 한두 번 필요한 것은 나와 같은 처지에 있는 어떤 사람이나 그 사람들의 단체와 대화하는 것이다..” - 빈스 -


 






지원 단체는 직접 만나는 것도 있고 전화나 인터넷상으로도 만날 수 있다. 그들은 당신이 상황에 대한 새로운 식견을 얻거나, 어떻게 대처할 것인가에 대한 아이디어를 주거나 또 당신이 혼자가 아니라는 걸 아는데 도움을 준다.





지원 단체 내에서 사람들은 자신들의 감정이나 자신들이 경험한 것에 대해 대화할 수 있다. 그들은 상호 의견을 교환하고 또 같은 종류의 사안에 대응하고 있는 다른 사람들을 돕는다.



어떤 사람들은 지원 단체에 가서 그냥 듣기만도 한다.






만일 당신이 이런 외부 지원을 찾고 싶어도, 당신 지역에서 그런 단체를 찾을 수 없다면, 인터넷 상에서 지원 단체를 찾아라.



어떤 보호자들은 그런 지원 단체가 있는 웹사이트가 그들에게 아주 유용했다고 말한다.


 






※ 임시 간호 / 일시적 위탁의 도움 찾기





당신은 이미 임시간호를 이용해 봤거나, 찾아보았을 수 있다.



비록 당신이 사랑하는 사람이 암 치료를 마쳤을 지라도 아직 많은 부분의 간병 일이 있을 수 있다. 임시 간병 도우미는 당신이 휴식을 하거나, 친구를 만나거나, 심부름을 하거나 혹은 무슨 일이든지 하고 싶은 일을 하는 동안 당신이 사랑하는 사람과 함께 그 시간을 보낸다.




그들은 유료일 수도 있고 자원봉사자일 수도 있다.



임시간호 서비스는 당신이 사랑하는 사람을 침대나 의자로 옮기는 것 같은 육체적 요구가 필요한 간병으로 도울 수도 있다. 만일 이 서비스가 당신이 시작하거나 혹은 계속하기를 원한다면,





. 당신이 환자에게 어떤 사람이 집에 와서 이따금씩 도움을 주는 것에 대해 얘기할 수 있다. 만일 당신이 이미 임시간호 도우미의 도움을 받고 있다면, 그 사람을 한동안 계속 부르자고 말하라.






. 이제 치료가 끝났으니 임시 간호 도우미에게 무슨 종류의 일을 할 수 있는지 물어보라.






. 친구나 건강관리 전문가로부터 소개를 받아라.


 







임시간호 도움은 여러 군데로부터 올 수 있다.





. 가족, 친구 혹은 이웃사람





. 동료들





. 당신의 신앙공동체의 회원





. 정부기관





. 비영리 단체





당신이 무슨 일을 하더라도, 도움이 필요한 당신에게는 보호자로서 당신 편에서 볼 때



절대 손해가 아니라는 사실을 기억해라.


 








※ 상담사와 대화하라





당신은 주체할 수 없는 느낌이 들고, 내부자가 아닌 외부의 사람과 의논하고 싶을 수 있다. 일부 보호자들은 상담사나 심리학자 혹은 다른 정신건강 전문가들과 상담하면 많은 도움이 됨을 안다. 다른 보호자들은 자신들의 신앙 혹은 영적 공동체의 지도자들에게 의존하는 것도 도움이 됨을 안다. 이 모든 사람들이 당신이 사랑하는 사람이나 혹은 당신 주위에 있는 사람에게 할 수 없다고 생각하는 것에 대하여 당신이 얘기하는데 도움을 줄 수 있다.



당신은 아울러 당신의 감정을 표현하는 방법을 발견하게 되고 전에는 생각하지 않았던 것들에 대응하는 방법도 배우게 된다.


 






※ 도움이 필요한 다른 사람들에게 돌려주라.





치료가 끝난 후에는, 많은 보호자들은 암에 걸린 다른 사람들에게 되돌려 줄 필요를 절감한다. 그들은 자신들의 에너지를 지역사회의 다른 사람들을 돕는 데나, 지원 단체에 가입하거나 혹은 암 단체에 자원 봉사하는 데로 돌린다. 많은 사람들에게, 타인의 삶에 영향을 미친다는 것은 그 사람들이 스스로를 돕는데 도움이 될 수 있다.





암에 걸린 사람들의 삶에 영향을 미치는 여러 방법에 관해 더 알고자 한다면,



NCI 소책자 Facing Forward : Making a Difference in Cancer를 어떻게 요청할 수 있는지 알려주는 이 책자 표지 안쪽의 안내문을 읽어보라.


 






※ 일기 쓰기





많은 보호자들은 일기 쓰기가 부정적 생각이나 감정을 줄이는데 도움이 된다는 것을 안다.



어떤 일을 종이에 표현한다는 것은 당신이 거쳐 온 것들을 처리 하는데 도움이 된다. 당신은 가장 스트레스가 많았던 일이나, 당신을 괴롭히던 일 같은 화제에 대하여 쓸 수 있다. 당신은 친절한 이웃이나 스트레스가 없던 날 혹은 타인과 보낸 시간 같은 당신의 정신을 고양시키거나 즐겁게 한일 등을 쓸 수 있다.


 






※ 긍정적인 것을 찾아라.





보호자들은 삶 속에서 좋은 일을 찾으면 기분이 좋아진다.



그들은 그들이 통제할 수 없는 일보다 그들이 통제할 수 있는 일들에 초점을 맟추려고 노력한다. 매일, 간병에서 찾은 보상이 되는 무엇에 대해서 생각하려고 노력하라.



멋진 석양이나 포옹, 맛있는 음식 혹은 읽거나 들은 우스운 이야기 같은 그 날의 있었던 긍정적 그 무엇에 대한 좋은 느낌의 순간을 포착하고 간직하라.


 






※ 자신을 웃게 하라.





웃으면 좋다. 사실 웃으면 건강해진다. 웃음은 긴장을 완화시키고 기분을 좋게 한다. 유머 기사를 읽거나, 코미디 쇼를 보거나, 즐거움을 주는 친구와 대화하거나 당신에게 일어난 우스운 일들을 기억하라. 힘든 상황에서 유머 감각을 유지하는 것은 좋은 대응 기술이다.


 






암에 대한 당신의 위험요소  : 걱정


 





"나의 어머니가 유방암 진단을 받기 전에는 나 자신의 건강에 대해 걱정하지 않았다.



그러나 내 할머니도 유방암에 걸렸었기 때문에 지금 나는 걱정이 크다. 내가 걱정하는 것은



나 자신 뿐만 아니라 10살 먹은 내 딸도 마찬가지다. 우리 둘 다 검진을 받아야 하는 것 아닌가요?" - 쟌느 -


 






혈연의 암 진단은 당신도 암에 걸린 것인지 여부에 관해 보다 많은 우려를 낳는다.



대부분의 암은 가족을 통해 대물림을 하지 않는다. 유방암, 결장암 그리고 전립선암 같은 가장 흔한 암 중 오직 5~10%만이 유전 된다. 이것은 당신이 의사와 상담할 중요한 주제이다.






당신의 의사는 당신의 가족 내에서 어떤 종류의 암이 있었는지 그리고 가족 중 누가 암에 걸렸는지를 알고 싶을 것이다.



어떤 종류의 암에 당신의 친척들이 많이 걸렸으면 걸렸을수록 당신의 위험도는 그만큼 높아진다. 예방과 검진에 대해 의사와 의논해보라.






만일 어떤 암에 높은 가족력이 있다면 당신은 의사에게 유전학적 검사가 필요한지를 확인 할 필요가 있다.



이런 사실을 알고 싶어 하는 일부 사람들은 보다 자주 암 검진을 받을 수 있다.







 

댓글쓰기
관리자    생활의 초점을 치료에서 옮기기
관리자    방사선 부작용 일람표
글쓰기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