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HOME > 암 Q&A > 암에 대한 기본 정보 > 암 치료준비

112. 왜 암은 의사와 환자가 함께 치료하는 병이라고 하나? 조회수 : 768
관리자 2013-05-06


112. 왜 암은 의사와 환자가 함께 치료하는 병이라고 하나?


 


치료를 시작하기 전에 내 병은 의료진에게 맡기면 ‘완치시켜주겠지’ 하며 넋 놓고 있어서는 안 된다.


 


다른 병은 몰라도 암은 환자 자신의 적극적인 도전과 노력 없이는 치료가 어렵다.


 


환자가 치료에 참여하고 행동해야 효과를 거둘 수 있다.


 


따라서 환자는 암이라는 질병과 암 치료의 현실에 대해서 잘 알아야 한다.


 


암 치료는 의료인이 소홀해서가 아니라 의료기술의 한계 때문에 어려운 부분이 많다는 것도 알아야 한다.


 


어느 검사방법이던 진단받은 결과는 신뢰할 수 있는 방법이기는 하지만 절대적으로 정확한 것은 아니다.


 


어떤 검사방법도 작은 종양(5mm미만정도)의존재 여부를 확인할 방법이 아직은 없다.


 


CT, MRI, PET 등의 방법은 종양의 직경이 최소 5mm~10mm는 돼야 확인이 가능하다.


 


검사 장비가 낡은 것이라면 이 정도의 검사 결과도 나오지 못한다.

댓글쓰기
관리자    111. 왜 적용할 치료방법과 본인 상태를 알고 시작하라고 하나?
관리자    113. 검사수치에 과민하게 반응하지 말라는 것은 무슨 의미인가?
질문하기
목록